적당충의 잡탕공방 티스토리점

RG 빌드 스트라이크 건담, RG 시스템 컬러 작업기 - 세번째 § 백팩 및 장비 가조립 완료 본문

작업기

RG 빌드 스트라이크 건담, RG 시스템 컬러 작업기 - 세번째 § 백팩 및 장비 가조립 완료

적당충 2018.01.07 21:23

안녕하세요! 적당충입니다.

작업은 진작 다 끝났는데, 작업기 업데이트는 계속 늦어지네요 ㅋㅋ;
죄송합니다!

지난 작업에는 소체 가조립을 완료해줬었습니다.
이제 백팩과 무장만 하면 끝나지요 ㅋㅋ

클리어 킷이니 도색도, 마감도 필요없고
가조립 후 데칼을 붙일지 말지는 작업 하면서 생각 해보겠습니다.

그래도 리얼리스틱 데칼은 되도록 붙여야지요!

근데 원래 클리어가 화려해서인지, 붙여도 별 티가 안나네요...

무기 완성!

무기는 빔건 한정에 빔 라이플과 강화 빔 라이플의 에드온 파츠가 제공됩니다.

빔라이플을 뭐 특징이랄만한건 없네요.

빔건과 결합할 때 고정이 생각보다는 탄탄합니다.

강화 빔라이플!
사실 얘는 조금 실망스럽습니다.

흰색이 너무 강렬해서 너무 눈에 띕니다.
일반판은 이정도는 아니던데...

뭐 일장일단이 있지요! 녹색 클리어 부분은 무척 이쁩니다!

근데 솔직히 실드는 너무했어요.

아 뭐.. 클리어라서 밑이 비치는것도 좋고, 몰드가 잘 안보이는것도 좋지만

방패같은 경우 몰드는 하나도 안보이고, 밑의 흰색 부품이 다 비치다 보니 좀 흉하네요...

방패의 경우 일반판이 훨~씬 더 이쁜것같습니다.

방패에는 애드온을 거치할 수 있습니다.

좀 덕지덕지스럽긴 하네요 ㅋㅋ

빔샤벨 두정!

와 그래도 빔샤벨은 화려하고 이쁘네요!

지금까지의 무장들 중 제일 맘에 듭니다.

이렇게 무장은 조립이 완료되었습니다.

뭐 그럭저럭 만족스럽네요!

무장도 쪼물락 거리면서 가지고 놀아봤으니, 계속 작업해봅시다.

이젠 백팩!

파란색 클리어가 찐~하게 나와서 눈에 띕니다.
특이하게도 조종석 부분은 건메탈 색상 부품으로 처리되어 있습니다.

찾아보니 일반판도 짙은회색 부품이군요! 무인기라 그런가봅니다 ㅎ

날개 두짝 완성!

가장 긴 날개 깃은 펼쳐집니다!

대형 빔캐논 두정!

와 이건 진짜 이쁘네요!

옅은 하늘색 파츠와 진한 파란색 파츠 색상도 무척 잘 어울리거니와,
손잡이로 들어가는 빨간 클리어가 내부에 비쳐서 화려합니다.

뭐 설계상 어쩔 수 없었겠지만, 위의 다른 무장들과 조금 비교되네요;

완성!

백팩(빌드 부스터)은 무척 큽니다.

진짜 큽니다. 날개 길이가 긴~데다가, 쭉 펼쳐야하니 더 커보입니다.

자 이제 소체에 결합하면 조립도 끝나겠네요 헤헤

짠! 조립 완료했습니다!

이쁘다 조으다 멋지다 헤헤

먹선이 하나도 안들어가서 좀 밋밋해보이긴 하네요.

늘 클리어는 그게 문제에요.
먹선을 넣기엔 넣어도 티가 안날것같고
먹선을 안넣기엔 좀 밋밋해보이고...

근데 세워보니 RG 유니콘이 키가 크긴 크네요?
디스트로이 모드로 변형하지도 않은 상태의 유니콘 건담과,
스텐드를 세워 어느정도 발이 땅에 떠있는 빌드 스트라이크 건담을 비교했는데도
빌드 스트라이크 건담이 키가 더 작네요;

뭐 별로 중요한건 아니지만요 ㅋㅋ

RG등급 클리어킷 답게 색분할이 참 멋집니다.


개인적으론 하늘색 부품이 너무 맘에 듭니다.

특히 다리요!

하늘색, 흰색의 조화가 정말 화려합니다.

등쪽은 백팩 덕에 입체감이 무척 살아납니다.

날개는 짙은 파란색임에도 꽤나 투과율이 괜찮아서 참 화려합니다.

참 재밌는게 있어요!

RG등급에도 파일럿 피규어가 하나 들어가잖아요?

주인공인 이오리 세이의 손에 보시면 자그마하게 빌드 스트라이크가 들려있습니다 ㅋㅋㅋ

깨알같네요! 자세~히 보면 팔, 다리, 머리도 다 제대로 붙어있습니다!

자 그렇게 작업이 어느정도 완료됬네요!

데칼은 뭐... 그냥 스킵할레요!

클리어 위에 붙여봐야 단차밖에 더 보이겠어요? ㅠ

리얼리스틱 데칼만 어느정도 붙여주고, 마무리 하는게 깔끔할 것 같습니다.

그러니 적당히 포징 해주고는 책상 구석으로...

참 정크가 꽤나 남습니다.

추측으로는 전부 일반 스트라이크 건담의 정크인것 같은데...

일반 스트라이크 건담에 이 부품들로 포인트를 주면 그것도 꽤나 재미나겠네요!

물론 언제 실행하게 될지는 며느리도 몰라요ㅋㅋ

데칼도 거의 새걸로 남았습니다.

리얼리스틱 데칼을 붙이려고 보니, 클리어가 더 이쁜 부분들이 많아서...

뭐 나중에 쓸일이 생기겠지요 ㅋㅋ

그렇게 오늘의 작업을 마무리 했습니다!

그럴린 없겠지만, 혹시나 작업기를 기다리신 분이 계시다면 정말 죄송합니다.

그럼 다음 작업기로 다시 뵙겠습니다.

감사합니다!




0 Comments
댓글쓰기 폼